PLUS  ·  EVENT

이벤트
제목 증정이벤트│[선암여고 탐정단] 1, 2 등록일 2014.12.29

댓글로 기대평을 남겨주세요.
추첨을 통해 총 5분께 JTBC [선암여고 탐정단]의 원작소설 [선암여고 탐정단: 방과 후의 미스터리], [선암여고 탐정단: 탐정은 연애 금지]를 드립니다.

이벤트일정: 12/29(월) ~ 1/11(일)
당첨자발표: 1/12(월)


■ 한국형 학원 미스터리 소설: [선암여고 탐정단]
한국 추리 소설계에서 가장 주목받고 있는 작가 박하익의 [선암여고 탐정단]은 명랑 코믹 만화에 등장할 것 같은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이 사교육, 낙태, 집단따돌림, 자살 등 한국 교육이 갖고 있는 현실적이고 무거운 문제들과 정통으로 부딪치며 각종 사건을 해결하는 과정을 다루고 있다. 다섯 명의 여고생들이 좌충우돌 벌이는 탐정 행각은 가벼운 웃음과 함께 재미를 선사한다. 방황하는 여고 시절을 보낸 작가의 경험에서 출발했다는 각 에피소드들은 현재 입시 위주의 학교 교육 속에서 마음이 병들어 가는 10대들의 문제를 다각도로 조명하고 있어 청소년부터 자녀를 둔 학부모까지, 일반 추리 소설 팬부터 추리 소설에 처음 입문하는 독자까지 다양하게 즐길 수 있다.

또한 소설은 한 명석한 17살 소녀의 성장통을 다루고 있다. 주인공인 채율은 어린 나이에 일찌감치 미국으로 유학을 떠난 쌍둥이 천재 오빠의 그늘에 가려 열등감에 허덕이는 인물이다. 겉으로 보기에는 성적 우수 품행 단정한 모범생이지만 마음속은 항상 타인(특히 부모)의 인정에 목마르다. 채율의 인생은 ‘선암여고 탐정단’이라는 괴짜 소녀들을 만난 뒤 소위 ‘모범적인 삶’이라는 레일 위에서 이탈하게 된다. 처음에는 성적이나 등수에는 관심 없이 공부 외의 것에 몰두하는 탐정단 아이들을 우습게 여기며 멀리하려 애쓰지만, 탐정단과 얽히며 17년 인생에서 처음으로 그녀는 자신이 무엇을 위해 살아가는지에 대해 스스로 생각해 보게 된다. 작가는 채율의 입을 빌려 부모들이 자식들에게 거는 무의식적인 기대와 요구에 짓눌려 자신의 머리가 아닌 부모의 머리로 사고하고 자신의 꿈이 아닌 부모의 꿈을 추구하게 되는 현실에 경고를 던진다.

국내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학원 미스터리에 대한 한국 독자들의 요구를 충족시키는 작품을 쓰고 싶었다고 기획 의도를 밝힌 박하익 작가는 2011년 한국 디지털 작가상 대상을 포함하여 한국 추리 작가 협회에서 수상하는 황금펜 상, 동양일보 신춘문예, 계간 미스터리 신인상 등을 화려한 수상 경력을 갖고 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