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스트레이키즈, 거침없이 질주 중인 진한 맛 담당

2021.04.30
스트레이 키즈, 사진출처=Mnet '킹덤' 방송화면

팔색조 같음악적 포용에 놀고, 포지션을 뛰어넘는 개개인의 뛰어난 역량 두 번 놀랐다.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킹'을 통해 또 한번 능성의 폭을 며 ‘4세대 K팝 대표 그룹’렬한자취를 남겼다.

트레이 키즈지난 29일 방송된 Mnet ‘킹덤 : 레전더리 워’(이하 킹덤)에서 비투비의 ‘기도(I’ll Be Your Man)’를 자신들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해 여강한 무대 펼쳤다. 서사는 웅장했고, 이를 현한 멤버들은 전율을 자아낼 만큼 짙은 몰도를 선사며 보는 이들을 과몰입의 경로 이끌었다. 특히 '자체제돌'의 면모가 묻어난 멤버들의 전은 이의 가치를 더욱 빛나게 했다. 

날 2차 경연 ‘리 본(RE-BORN)’ 무대로 비투의 ‘기도’를 선보인 스트레키즈는 데뷔 이후감성 퍼포먼스에 도전해 눈길을 모았. 늘 강 사운야성미 넘친 무대를 선보였 스트이 키즈는 전투적인 눈빛 거두고 처연한 분위기와 애절한 로 이전에 볼 수 없던 반전 매력을 발다.

스트레이 키즈, 사진출처=Mnet '킹덤' 방송화면

데뷔부터 팀 프로듀싱팀 쓰리라차(3RACHA) 방찬, 창빈, 한을 중심으로 노래를 작업해온 스트레이 키즈는 '킹덤'에서도 '자체 작'길을 걸었다. 을 위한닌, 스트레이 키즈다운 무대들기 위한 멤버들의 진정성이 엿보이 대목. 에 이2차 경연까 이어지며성 강편곡들로 음악게 팀 색깔을 찬찬히 각인시켰. ''곡 방식도 이러한 면모가 묻어났다. 쓰리라차는 '기도'가 의 서정 분위기는 이되, 기승결이 확실한 멜로디 편곡을 통 노만으로 진한 을 냈다. 

래에 덧입혀진 퍼포먼도 흡입강한 드라마틱한 서사 구조로을 사로잡았다. ‘기도’ 가 소중한 사람을 지켜내려토리몰입, 무릎을 꿇 모습로 포을 연 한 초터 신 전 같를 무트리는 파인 연출까지 기가 깃든 퍼포먼스로 짙은 여운을 자아냈다.기에 꽃,,  의미심장한 오제의 로 무감을 더했다. 히 이번에도 무대 곳곳을 비며 전적인 구조를 달리한 스트레이 키즈는 '따로 또 같이' 전략을 통해다 화려한 동선의 쓰임로 눈 뗄 없는 무대를 완성했다. 

스트레이 키즈, 사진출처=Mnet '킹덤' 방송화면

퍼포먼스만큼 파워풀한 랩 간처절한 감정에 집 호소력 짙은 컬도 춤, 노가능한 스트레즈의 잠재했다. 이엔이 음이탈하는 실수도 있었으나, 흐름에 방해 없이 귀여운 실수 정도로 비춰졌다. 그가눈물에  이들이 의 목소리를 보태고 있는 이유도 이 때문. 강렬한 퍼포먼스와 랩핑에 비해 보컬에 대한 아쉬움이 있긴 하나, 무대의 전체적인 조화로 봤을 땐 크게 흠 잡을 데는 없다. 고도의 표현력으로 이끈 집중력은 아쉬움보단 '잘 '는 여운을 남긴다.

특히 스트레이 키즈의 이러한 매력은 글로벌 팬들과 대중의 입맛을 충족시킨 듯하다. 공개된 영상 중 여섯 팀의 퍼포먼스 콘텐츠 클릭수 중 상당수를 차지, 압도적인 비중으로 1위를 달고 있다. 매 무대마다 빨간맛을 자랑하는 스트레이 키즈의 거침없는 질주는 대중의 눈을 통해 그 진가가 입증되고 있다.

한수진 기자 han199131@ize.co.kr




목록

SPECIAL

image 4세대 아이돌

최신댓글